민중언론 참세상

“정규직도 안됐는데 해고 불안까지”…이중고 겪는 학교비정규직

“정규직도 안됐는데 해고 불안까지”…이중고 겪는 학교비정규직

올 2월 학교비정규직 8만 명 해고 위기…정부 규탄 기자회견 열려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 대책에서 제외된 학교비정규직 노동자들이 고용불안을 호소하고 있다. 사업종료, 기간만료로 해당 비정규직 사업을 없애는 조치가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올 2월까지 최대 8만 명이 계약종료를 앞두고 있어 해고 대란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 민주노총과 전국학교비정규직연대회의는 16일 오전 민주노총 15층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문재인 정부와 교육청이 말로만 비정규직 제로화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학교 비정규직 노동자의 고용안정 방안을 촉구했다.

많이 본 뉴스

01서촌 궁중족발 3차 강제집행, 시민 100명이 막아내
02올림픽 성화봉송 반대 기습 시위
03인건비 가이드라인 없는 여성 시설...노조 시위하자 계약수탁 종료
04파인텍 고공농성 64일…건강 진단 위해 굴뚝 오른 의사들
05양대노총, 사회적대화 공동대응 확인

추천뉴스

메르스 영리병원에 유탄, 공공의료 중요성 부각
불 꺼진 공장 내려다보며 고공농성 1년, 봄은 왔을까
현대차, 美 흑인 비정규직 착취 논란
야권연대와 야권혁신이라는 두 마리 토끼
공무원연금개악 그 후...갈등과 분열이 싹튼다